• 파렴치 바이러스와 조동연 사태

    ¶ Ivy Lee -민주당 선대위원장 조동연 행적 보니 숙주에 기생한 삶 누린 바이러스 같은 존재 -억대 넘는 비용 지원받아 학업 마치고도 또 한 번 이혼해 목사남편도 퐁퐁남으로 -기본 소득으로 전 국민을 기생 바이러스로 만들려 시도하는 자가 있다니 아찔해 인간의 세포는 자신의 유전자를 복제하고 분열하는 과정을 겪으면서 전체적으로 성장하게 된다. 그런데 인플루엔자나 […]

  • 코로나 대응, 한국과 일본의 차이

    ¶ 최대현 -한국 일일 확진자 수 폭증 속에 일본은 1억5천만 인구 중 1백명으로 극명히 대비 -일본 확진자 적은 이유는 백신 교차 접종 않고, 1,2차 접종간격 제대로 지킨 때문 -정부 시키는대로 다한 한국은 정부의 무능 거짓말에 속아 확진자 폭증 위기 겪어 위드코로나를 시작한 나라들은 요즘 폭증하는 코로나 확진자 수에 몸살을 앓고 있습니다. 한국은 어제 […]

  • 위드코로나… 기저 질환자들에게 백신 더 중요

    ¶ John Lee -위드코로나란, 감염자 수를 억제할 수 있다는 자신감이 아니라, 감염자 수 신경쓰지 않겠다는 뜻 -앞으로 코로나에 최소 한 번 이상은 걸리게 되어 있어. 우리는 영원히 코로나와 함께 살 것이므로 -백신 맞고 이상 반응이나 고열로 사망한 사람은 실제 감염됐을 때 비슷한 경과 겪을 가능성 높아 현재까지 백신 미접종자가 코로나에 감염되지 않았던 […]

  • ‘위드코로나’까지 K 스타일인가

    ¶ John Lee -코로나를 문란한 사람들에 가해지는 신의 형벌이라는 이들은 아이폰 쓰는 중세인 -사회적 거리두기와 방역 목적이 감염 줄이자는 건가, 인민들 통제하겠다는 건가? -이 나라는 성공하면 안 돼. 인류에게 잘못된 시그널을 준다. 한국처럼 해도 된다는 천마고비의 계절이라 나 자체적으로 위드코로나를 2주마다 연장하고 있다. 꼭두각시 백발마녀의 자의 아니 타의적이며 효과도 없는 가스라이팅은 따르지 […]

  • No Image

    코로나 4차 유행, 올해 하반기까지 계속

    ¶글쓴이 : 정재훈 -다른 감염병도 몇 번의 유행 뒤에 안정화. 또한 유럽, 남미, 일본은 코로나 4번째 유행 시작 -백신이 유행저지에 도움 되려면 20%이상 접종율 필요. 우리나라는 최소 올해 6월 지나야 -위기는 올해 하반기까지 이어져. 위기를 궁극적으로 끝낼 방법은 빠른 백신 접종에 달렸다 4차 유행은 이미 시작되었을 수 있습니다. 1. 유행 곡선의 […]

  • No Image

    다른 나라였으면 광화문 광장에 끌려나와

    ¶글쓴이 : Adrien Kim -K방역? 정부가 문재인 치적인 양 홍보하고 주식 작전세력처럼 특정 회사들 뉴스나 쏟아내고 –12월부터 다른 나라들 다 시작한 백신 접종을 한국은 3월이 되어도 할지 안 할지 모르는 상황 – 2.99단계니, 사회적 거리두기니, 5인 이상 집합금지니 온갖 국민통제 생쇼하는 문재인 정권 2020.12.22자 현재의 흐름이다. 다음 주 환자 하루 1200명 가능…30% […]

  • No Image

    바이든이 우세한 미국 선거 뜯어보기

    ¶글쓴이 : 우원재 -미국 대선 분석은 State별 개표 상황과 주 내 County들 상황을 봐야. 개표는 카운티들 각각 해 -본투표는 친 트럼프, 사전투표는 반 트럼프로 확실히 나눠진 건 코로나와 부정선거 음모론 때문 -부정선거 외치며 더 좁은 에코체임버로 들어갈지, 팩트와 논리 받아들일지 선택은 스스로 해야 미국 대선을 분석하기 위해서는 단순히 주State별 개표 상황만 보는 게 아니라, […]

  • No Image

    IMF 과오 반복 않는 ‘코로나 특별법’ 촉구한다

    ¶글쓴이 : 빈곤사회연대 -20~30대 고용보험 가입자 5개월 연속 감소, 소득하위 20% 근로소득 전년대비 18% 감소 -1차 재난지원금은 홈리스와 수감자 등 배제되고, 가장 먼저 해고된 이들이 가장 먼저 ‘방 빼’ –대부분 국가에서 강제퇴거 전면 금지. 한국도 일시적 강제퇴거 금지와 임차인 대책 수립해야 불평등한 위기 속 2차 재난지원금에서 배제되어서는 안 되는 것들– 코로나19 2차재난지원금과 […]

  • No Image

    팬데믹 시기, 변화를 위한 책읽기

    ¶글쓴이 : 빈곤사회연대 -세입자 대책 없는 사회적 거리두기는 바이러스 결과를 더욱 불평등하게 해.유엔 권고 사항들 -머무를 집이 없거나 쪽방, 고시원, 요양병원 등을 집 삼는 사람들, 집이 안전하지 않은 사람들 -집에 머무르는 시간, 혹은 시간을 홀로 더 많이 보내야 하는 이때 사회의 진짜 문제 숙의하기 “방역 위해 가게 문 닫지만, 월 1천만원 임대료는 […]

  • No Image

    재난지원금으로 한우고기 사먹으라고?

    ¶글쓴이 : 윤희숙 국회의원 -재난지원금 전국민 지급으로 경기부양하자? 재정승수 10% 불과해 효과 미미한 수준 -국제기구들 “코로나 지원금은 생계보장용. 의료적 위기 잡혀야 경기부양 지출에 의미” -생계·실업의 근심 없는 이들에게 생계지원? 어려운 이들에게 재원 집중하는 원칙 필요 코로나사태 악화로 경제의 빨간불이 이젠 비상등처럼 번쩍거립니다. 조금씩 나아지기 시작하던 상황이 어디까지 낙하할지 걱정입니다. 재난지원금에 대한 방향은 신속히 […]

  • No Image

    코로나 재유행, 또 남탓 K방역인가

    ¶글쓴이 : 정성민 -지난 6월 초 “생활방역은 바이러스와 공존하는 새로운 일상, 평범한 일상 만들어 달라” -7월 중순부터 정권은 K-방역 운운하며 방역 성공했다며 사회적 거리두기 완화로 선회 -전광훈에 대한 집권여당과 청와대의 총공세는 방역실책을 눈가림하려는 ‘익숙한 남탓’ 불과 5, 6월까지도 산발적으로 확진자가 발생하며 경계의 고삐를 늦출 수 없었습니다. 하지만 7월 중순부터 문재인 […]

  • No Image

    택배노동자가 만든 28년만의 ‘최초 휴가’

    ¶글쓴이 : 용혜원 -올해 9명 택배노동자 산재 사망 중 7명 과로사. 코로나로 택배 물량 20% 증가, 산재 40% 증가-2020년 5월 기준 등록종사자 18,792명 중 11,348명이 ‘적용 제외’로 산재보험 보호 받지 못해 -택배노동자들 요구로 CJ, 한진, 롯데, 로젠 등이 참여하는 ‘리프레시 데이’ 시행. 차후 제도개선 요 [택배노동자 산업재해 현황 발표 기자회견 / 200812]– 올 상반기에만 […]

  • No Image

    사회적 거리두기와 비판적 거리두기

    ¶글쓴이 : 임건순 -지식인과 시민운동의 체제 내화 정도가 심각. 어용화돼. 쉽게 말해 따까리化와 끄나풀化 만연 -내부고발자 신재민 전 사무관의 원고를 열 곳 출판사들이 “원고는 좋지만…” 하면서 거절했다 -사회적 거리두기보다 훨씬 중한 게 언어권력 쥔 자들의 정권과의 비판적 거리 유지하는 거여 지식인과 시민운동의 체제 내화內化, 내부화內部化의 정도가 심각하다. 까놓고 말해 많은 운동가와 지식인들이 […]

  • No Image

    쿠팡 풀필먼트 노동자 안전을 위해

    ¶글쓴이 : 공공운수노조 쿠팡지부 -풀필먼트 노동자들 대부분이 비정규직 초단기 아르바이트 노동자. 코로나로 배송물량 급격히 늘어 –현장에 문제가 터지면 고용관계 해제로 해결, 그런 방식이 누적되어 지금 사태까지 오지 않았을까 -업무강도 경감 위한 적극적 배송지연 정책 도입. 자가격리자 계약해지가 한시적으로라도 해소돼야 안녕하십니까, 쿠팡지부입니다. 최근 쿠팡 물류센터에서 발생하고 있는 집단 감염 확산에 관해서 저희들의 상황과 […]

  • No Image

    언제나 침소봉대하는 송호근

    ¶글쓴이 : 이병태 -인류의 역사는 역병과의 역사였다. 그 싸움에서 인간은 산업혁명 이후에야 완전한 우위에 서 -의학 발달과 부의 축적으로 사회적 거리두기가 가능한 것이고 감염도 덜 되고 덜 죽는 것인데 -인류는 집단지성으로 더 강한 종족으로 살아 남았다. 무슨 현대문명이 길을 잃었다고 그러나 [송호근의 분석] COVID-19의 진격, 현대문명 길을 잃다 산업혁명 이후 250년 […]

  • No Image

    신천지 덕을 본 정부

    ¶글쓴이 : 이윤성 -신천지 때문에 우한폐렴이 퍼진 것이 아니라 신천지 덕분에 우한폐렴 전국확산을 막았다 -전국의 국민들이 정부가 시키는 대로 회식을 하고 모임도 가고 교회 예배도 해왔었다면? -자화자찬에만 능한 정치인을 뽑으면 국민이 고생. 전문가를 존중하는 문화가 정착되어야 신천지 때문에 우한폐렴이 퍼진 것이 아니라 신천지 덕분에 우한폐렴 전국확산을 막았다. ​ 대구에서 신천지 신도들의 대량 […]

  • No Image

    코로나 2차 사망이냐, 벚꽃 앞 집단감염이냐?

    ¶글쓴이 : 조용수 -사회적 거리두기로 하루에 일자리 6천 개 사라져, 실직자 입장에선 병걸려 죽으나 굶어죽으나 -거리두기를 끝냈다가 감염자로 셧다운 일어나면? 그때는 일자리 6만 개도 더 사라질 게 뻔하고 -쉽게들 얘기하지만 생각할수록 어려운 세상. 원망하지 않으련다만, 제발 이번 꽃구경은 참아요 앞으로 어떡하면 되냐고? 정답은 간단하다. 사회적 거리를 유지하면서 일상 생활을 하면 된다. 물론 […]

  • No Image

    사회주의 온갖 실험장, 노르딕 모델

    ¶글쓴이 : 길도형 -집단면역 가능성을 실험한다? 중공 코로나바이러스에 문정권 못지않게 미온적 대처한 스웨덴 -스웨덴 의료진의 외국인 입국자 차단과 공공장소 봉쇄 등 강력한 감염 예방 조치 요구를 일축 -스톡홀름은 개인들을 집단으로 묶어 러시안룰렛 게임으로 내모는 살풍경의 도시가 되어 버려 “스톡홀름 사망자 급증에 스웨덴 코로나19 전략에 의문 제기” 우한발 중공코로나바이러스에 대해 문재인 정권 […]

  • No Image

    마이클 샌델의 팬데믹과 공동선

    ¶글쓴이 : 박정자 -영미권에선 10만 부 판매량을 보인 샌델. 한국이 ‘공동의 선’에 가장 부합하다며 방역을 칭찬 -“앞으로 18개월간 모든 미국인들에게 이런 공공의료와 사회보장을 한번 실시해 보면 어떨까” -공공의료 폐해가 극에 달한 이탈리아엔 왜 아무 말 없나. 백만 독자의 나라 한국에 대한 예우? 2010년에 번역된 하바드대 교수 마이클 샌델의 <정의란 무엇인가 (2009년작)>는 한국에서 […]

  • No Image

    바이러스 전쟁, 종족주의 아닌 과학으로

    ¶글쓴이 : 이병태 –확진자 수에 비해 높은 치사율은 중환자 위주로 검사했다는 것. 이탈리아, 스페인 같은 나라 -사망자 일본 47명, 한국 139명. 인구 대비 우리가 7.2배 많아. 그만큼 일본이 방역을 잘한 것 -피트니트 장에서 자기 흘린 땀 닦고 가는 일본의 체질화된 사회적 거리두기(공중위생) 배워야 나를 비롯해서 대부분의 사람들은 코로나19 검사를 받지 않았다. 많은 […]

이전112/2
위로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