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한반도에서 치른 전쟁 중 유일한 산악전

    ¶ 길도형 -국군 6사단, 김화군 어은산 일대 넘나들며 한반도의 전쟁 가운데 유일무이한 산악전 -고지 이동하면서 매복한 중공군과 총격전, 전략적 우위를 가져가기 위한 육박전 전개 -등짐을 지고 오르다 땅바닥에 걸터앉은 병사의 철모에 새겨진 마크가 호국의 푸른별 사진은 1953년 6월 28일 강원도 김화(금화)군 금화 교암산에 주둔 중인 국군 제6사단 7연대원들의 모습이다. 이들은 1951년 […]

  • No Image

    대한민국 소년병(5) 쓰러지는 적병들을 보며

    ¶글쓴이 : 길도형 -새벽 4시 기상과 함께 주먹밥은 반합에, 건빵은 군장 주머니 속에 넣고 중대 막사 앞 도열 -차량과 논·밭두렁에 몸을 숨기고, 적병들을 겨냥해 한 발 한 발 침착하게 방아쇠를 당겼다 -자신이 쏜 총탄에 쓰러지는 적병 숫자 헤아리며 다시 한 번 묘한 쾌감과 함께 자신감 생겨 7월 5일 새벽 4시, 기상나팔소리가 울려 […]

  • No Image

    대한민국 소년병(3) “너는 지금부터 진짜 군인”

    ¶글쓴이 : 길도형 -교통호 달리며 병사들에게 탄약통 배달. 제6사단 7연대가 거둔 대한민국 국군의 첫 승전보 –“지금부터 이 총이 너를 지켜줄 거다. 총구를 저기 적들을 향하고 나처럼 방아쇠를 당겨라” -전쟁놀이에서는 쓰러졌던 아이들이 일어나 집으로 갔지만 여기서 쓰러진 병사는 못 일어나 선임하사가 소년을 트럭으로 밀어올리고 자신도 올라탔다. 본부중대원들이 그제서야 소년의 존재를 알아채고 밀착하며 앉을 […]

위로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