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4개의 견해 : 미국은 어떤 나라여야 하는가

    ¶이병태 -자유로운 미국, 스마트 미국, 현실의 미국, 정의로운 미국 등 4가지 관점에서 바라본 미국 -미국의 분열은 팍스아메리카나의 사양길에서 중산층의 민주주의 유지·확대에 실패한 때문 -미국 인종갈등을 백인(보수 법치)vs.흑인(좌파 폭력) 단순논리로 재단하는 한국인의 오해 우리는 미국을 또는 한국 사회를 어떻게 이해해야 할까? 아래 링크 글은 매우 흥미로운 분석을 하고 있다.프 HOW AMERICA FRACTURED INTO FOUR PARTS […]

  • 이준석과 진중권의 페미 논쟁과 PC주의

    ¶글쓴이 : 길벗 -2030, 성평등에 동의. 성차별 안 된다는 정상적인 페미니즘에 대해서는 거부감 없는데 -학교나 사회에서 역차별 당했는데, 과거 가부장문화 속 여성차별 책임을 왜 덮어씌우나 -4.7보궐선거 2030남성들의 표심, 미국 서민층 백인들의 트럼프 지지 메커니즘과 비슷 4.7 보궐선거에서 나타난 2030세대 남성들의 표심을 두고 해석들이 분분한 가운데, 이제는 이준석과 진중권 간에 페미니즘 논쟁으로까지 이어지고 […]

  • No Image

    바이든의 중국정책을 우려하는 이유

    ¶글쓴이 : 주동식 -반중정서 엄청나도 특정 계급이나 집단의 이해관계와 직접 관련이 없어 지속되기 어려워 -IT분야 빅테크, 금융분야 큰손들, 헐리우드 등 대중문화계, 농업 분야 등이 친중정책 요구 -광대한 영토와 인구를 자유민주주의 체제로 통합하는 데 성공한 미국의 통합능력도 실종 바이든 정부가 중국 정책만은 트럼프와 비슷한 기조로 갈 것이라는 전망이 많다. 바이든 진영에서도 ‘다른 건 […]

  • No Image

    선거부정론 탈피 못하면 미래도 없다

    ¶글쓴이 : 길벗 -4.15 부정선거 의혹이나 증거들, 2012년 대선이 부정이라던 김어준 등 좌파의 것과 똑같아 -미국 델타포스가 독일 CIA 급습했다가 5명·1명의 사망자가 발생했다던 소문 사실이었나요? -부정선거와 제도 개선 필요성은 별개. 불완전성을 부정선거 증거라고 주장하는 건 어불성설 우파 학생운동 지도자 김OO 대표에게 며칠 전에 김 대표는 <더 월드 뉴스>에 ‘선거에 대한 신뢰는 […]

  • No Image

    이제 난민부대가 미국으로 몰려들 텐데

    ¶글쓴이 : 성만득 –중남미 어딘가에서 미국으로 출발. 미국 도착 후 이민국에다 밑도끝도 없이 ‘망명’ 신청 -무조건 아이 동반 입국. 애들이 자라서 부모랑 일가친척 수백명까지 감자줄기처럼 초청 -비상사태 수준인데, 민주당 등 “국경장벽 건설은 이민 정신에 반한다”며 역겨운 선비질 – – Migrant caravan demands Biden administration ‘honors its commitments’ – 우리의 킁킁이 치매노인께서 취임도 안했는데 이미 […]

  • No Image

    [제3의길] 125호 기사들

    자유시민을 위한 담론 광장 제125호 [ 2021년 1월 12일 ] www.road3.kr 서울 용산구 한강대로76길 16 영진출판빌딩 401호, 전화 : 02 785 4819 헤드라인 트럼프의 추락과 한국우파 시민사회(우원재) 서초대첩 백금렬과 언론의 카르텔(나연준) 경찰 임무와 목적도 가족 같은 공감과 소통인가(김은희) 중화사상은 싸구려 이념, 착한 중국이란 없다(주동식) 정치적 논개로서 ‘짝패’, 박근혜와 문재인(임건순) 인공지능 소녀 이루다 논란에 […]

  • No Image

    IT 업계의 공감 아웃소싱과 온라인 문혁

    ¶글쓴이 : 성만득 -미국 상위 1% 연봉에 소유한 주식·부동산 등 자산도 계속 오르니 무슨 불만이 있으랴 -착한 척하고 싶은 욕망 커버할 경제적 능력은 충분. 민주당 좌빨 아웃소싱에 비용 지불 -미국은 망해도 이들은 살아남아, 우파들 탓하면서 열심히 해악 끼치며 살아가게 될 것 페북에 다니는 지인과 이야기할 일이 있었는데, 이 분은 ‘지금 이보다 더 […]

  • No Image

    독감보다 못한 코로나19, 방역 필요없어?

    ¶글쓴이 : 길벗 -트럼프를 구세주로 맹신. 트럼프의 코로나19 인식을 자신의 신념으로 받아들이는 것은 음모론 -미국은 2천만명 넘는 확진자에 사망자만 35만명. 연간 1만명 수준 독감 사망에 비하면 엄청나 -코로나19가 아무 것도 아니다? 그렇다면 문재인 정부의 방역 및 백신 확보 실패는 왜 비난하나 먼저 새해 인사 올립니다. 새해에는 건강, 특히 정신건강 잘 챙기시고 […]

  • No Image

    미쿡 이웃파티에서 모두 까기, 기분 좋다

    ¶글쓴이 : YD Sung -중공폐렴 덕에 모두 너무 힘들다 운 떼니, 촬리도 자기도 의사지만 좀 이해가 안 가는 점 많다고 -사망자 절대 다수는 고연령자, 기저질환자인데 언론은 누적된 확진자 수만 말해 정치적 이용만 -모두 트럼프 탓으로 돌리기 위한 수작이라고. 이란, 쿠바, 중공 ㅃㄱㅇ들 방관한 흑바마도 까고 옆집 이웃 파티에 초대되어서 오랜만에 먹고 마시면서 […]

  • No Image

    [제3의길] 117호 기사들

    자유시민을 위한 담론 광장 제117호 [ 2020년 11월 17일 ] www.road3.kr 서울 용산구 한강대로76길 16 영진출판빌딩 401호, 전화 : 02 785 4819 헤드라인 어디에 ‘음모론’과 ‘괴담’이 있는가(김소연) 지대 추구하는 힐링과 제사 정치(나연준) 학벌사회 입시지옥, 노조와 노동법이 가중시켜(주동식) 아몰랑, 성인지감수성과 남페미(나연준) 힐빌리 20대 남자들 닥치고 검찰개혁(임건순) 바이든 승리? 선거는 아직 끝나지 않았다(노태정) 연재 [한국경제 […]

  • No Image

    [제3의길] 116호 기사들

    자유시민을 위한 담론 광장 제116호 [ 2020년 11월 10일 ] www.road3.kr 서울 용산구 한강대로76길 16 영진출판빌딩 401호, 전화 : 02 785 4819 헤드라인 민족 분단이 아니라, ‘자발적 체제 선택’입니다(정성민) 우파가 지금 정치적 정당성을 장악하고 있는가?(주동식) 유은혜에서 김남국까지, 빌런들 촌평(나연준) 박근혜와 문재인(박동원) 남조선 우파는 여전히 강남우파다(임건순) 바이든이 우세한 미국 선거 뜯어보기(우원재) 연재 [한국경제 진단과 처방_7] 부동산 […]

  • No Image

    우파 지식인들은 왜 트럼프를 싫어하나

    ¶글쓴이 : 주동식 -온건하고 합리적인 민주주의, 우방에 대한 너그러운 태도, 자유무역 원칙 등을 기대하는데 -트럼프에 대한 평가는 다른 모든 문제보다 결국 ‘중국을 어떻게 다루는가’에 대한 평가여야 -이번 미국 대선은 세계사적인 대전환 예고. 미국은 이제 중국에 대한 억제력과 통제력 상실 트럼프에 대한 우파 지식인들의 적대감의 근저에는 ‘정상적인 상황’에 대한 열망이 자리잡고 있는 것 […]

  • No Image

    미국 대선을 통해본 “극단적 대결정치”

    ¶글쓴이 : 박동원 -1990년대 들어 극단적 대결정치는 깅리치의 후예, 희대의 ‘악동’ 트럼프를 대통령으로 만들어 -소련이라는 경쟁자가 사라진 시점과 미국의 민주주의가 무너지기 시작한 시점은 묘하게도 일치 -경쟁적 긴장 관계가 사라지면 민주주의도 무너져. 국민의힘이 빨리 경쟁력 키워 정권 견제해야 1.문재인 386정권의 진영정치를 빼다박은 미국 정치 현대 민주주의의 시원이라 할 수 있는 미국. 피비린내 나는 […]

  • No Image

    [제3의길] 115호 기사들

    자유시민을 위한 담론 광장 제115호 [ 2020년 11월 3일 ] www.road3.kr 서울 용산구 한강대로76길 16 영진출판빌딩 401호, 전화 : 02 785 4819 헤드라인 트럼프에게 거는 기대 “미국을 유지시켜라”(노태정) 5.18의 시대적 배경을 알고 감정적 대응 탈피해야(주동식) 보수의 사상적 정서적 헤게모니를 찾아서(김대호) 전력안보 카드, 원전의 세계 동향(정성민) 누가 류석춘 교수의 발언을 왜곡했는가(반일동상진실규명공대위) 70년대생들이 문재인을 버릴 수 없는 […]

  • No Image

    트럼프에게 거는 기대 “미국을 유지시켜라”

    ¶글쓴이 : 노태정 -트럼프는 억울하게 혐오론자 취급을 받았던 평범한 미국인들의 반작용으로 나타난 현상 -재정건전성 위해 노력하며, 국익을 위해 초당적으로 뭉쳐 싸웠던 Blue Dog들 자취 감춰 -펜스 “트럼프가 중국과 무역전쟁에서 패배했다? 바이든, 싸움조차 하지 않았다”고 지적 유학을 위해 미국에 갔던 건 2015년이었다. 연말이 되어 미국에서 첫 번째로 맞이하는 크리스마스를 앞두고 나는 기대에 부풀어 […]

  • No Image

    내일이 미국 대선, 누가 대통령이 될까요

    ¶글쓴이 : 권융희 -지난 선거에서 아슬아슬하게 당선된 트럼프. 카지노 도박판을 벌여 돈을 벌어서인지 그 천박함은 -지지자들이 총으로 민주당 지지자들이나 유세버스를 방해. 표심 행방 가르는 중산층이 다 지켜봐 -후원금 안 걷혀 자기 돈 2억 달러 이상 쓰고 있는 트럼프. 재선 실패하면 깜방 갈 확률이 99.9% 이번 선거는 내가 보기에 바이든이 100% 이긴다. 왜냐하면 […]

  • No Image

    [제3의길] 114호 기사들

    자유시민을 위한 담론 광장 제114호 [ 2020년 10월 27일 ] www.road3.kr 서울 용산구 한강대로76길 16 영진출판빌딩 401호, 전화 : 02 785 4819 헤드라인 김정은, 김어준이 트럼프 재선을 원한다(우원재) 세계1위 제조업 기업과 세계 최악 상속세율(Adrien Kim) 미래정부더러 예산안 120조 깍으라는 기재부(윤희숙) 미국대선, 혼란의 11월(우원재) CNN보다 Fox news 시청자 수가 높다는 건(임형빈) 차라리 통진당이 더 정치적으로 옳았다(한정석) […]

  • No Image

    [제3의길] 113호 기사들

    자유시민을 위한 담론 광장 제113호 [ 2020년 10월 20일 ] www.road3.kr 서울 용산구 한강대로76길 16 영진출판빌딩 401호, 전화 : 02 785 4819 헤드라인 미국을 망친 아메리칸 시오니즘(한정석) 한겨레는 한걸레, 조선일보는 좃선일보(김태호) 세상 왜곡하는 ‘大문호’ 조정래와 그 후예들(박동원) 노동개혁 기피하는 586기득권의 후안무치(윤희숙) 서지현 검사의 ‘부작위’(김소연) ‘반일 성인물’ 상업적 성공과 정대협 결성1( Zachäus Sük) 연재 [한국경제 진단과 […]

  • No Image

    [제3의길] 112호 기사들

    자유시민을 위한 담론 광장 제112호 [ 2020년 10월 13일 ] www.road3.kr 서울 용산구 한강대로76길 16 영진출판빌딩 401호, 전화 : 02 785 4819 헤드라인 정치는 ‘말의 전쟁’, 우파가 거듭나야(주동식) 여론정치와 역사 바로세우기는 양반사회 유산(김은희) 불법의료가 의사 부족때문이라는 한겨레(길벗) 의도적 기만, 기획재정부의 내로남불(윤희숙) 집회결사의 자유와 쇼핑할 자유는 다른가(윤주진) 목소리를 내는 것이 명예훼손일까요?(이우연) 86 민주화 세대, 어용 세대로의 […]

  • No Image

    선관위 서버 교체와 미국의 우편투표제

    ¶글쓴이 : 길벗 -선관위의 서버 점검, 교체는 선거장비관리. 방기하면 직무유기인데 부정선거 인멸이라니? -서버 조작은 실물 투표지와 다른 결과 만들어낼 뿐, 실물 투표지 자체를 조작하지는 못해 -미국 우편투표제는 관리부실 문제이지 부정선거 증거 아냐. 왜 사전투표제와 연계시키나 4.15 총선 부정선거를 주장하는 부류들이 선관위가 서버 교체하는 것을 두고 부정선거 증거를 인멸하는 것이라고 주장하고 있습니다. 또 […]

이전112345678910/10
위로이동